애플, 베스트바이 전 매장에서 공인 수리 서비스 제공

황승환 | 기사입력 2019/06/20 [09:32]

애플, 베스트바이 전 매장에서 공인 수리 서비스 제공

황승환 | 입력 : 2019/06/20 [09:32]

애플이 고객의 접근성 향상을 위해 베스트 바이와 손잡는다.

애플은 19일(현지시간) 가전제품 판매 체인 베스트 바이의 미국 전역 1,000개 이상의 매장에서 자사 기기의 공인 수리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발표했다.

 

베스트 바이 매장 내 애플 공인 기사 7,600명을 배치하고 공인 수리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재활용을 위한 구형 아이폰 수집 업무도 포함된다.

애플은 애플스토어 외에 미국 내 1,800곳 이상의 협력 수리점을 두고 있다. 여기에 베스트 바이 매장까지 더해지면서 3년 전보다 3배 많은 공인 수리점을 확보하게 됐다. 애플은 미국 내 애플 제품 사용자 10명 중 8명이 공인 수리점에서 20분 이내 거리에 있게 됐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