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암호 화폐 ‘리브라’ 그리고 새로운 자회사 ‘칼리브라’

황승환 | 기사입력 2019/06/19 [08:29]

페이스북 암호 화폐 ‘리브라’ 그리고 새로운 자회사 ‘칼리브라’

황승환 | 입력 : 2019/06/19 [08:29]

소문이 무성했던 페이스북 암호화폐 리브라(Libra)’18(현지시간) 정식으로 공개됐다. 페이스북은 리브라를 사용할 수 있는 전자 지갑, 거래를 관리할 자회사 칼리브라(Calibra)’를 설립하고 페이스북 메신저, 왓츠앱과 안드로이드, iOS 기기에서 리브라를 사용할 수 있는 전자 지갑을 2020년 선보인다.


 

페이스북은 전 세계 성인 절반이 은행 계좌가 없고 특히 개발 도상국 여성들은 더 열악한 상황이며 이민자들은 매년 250억 달러의 송금 수수료로 지불하고 있다며 이런 불평등한 금융 서비스 개선에 도전하기 위해 리브라를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새로운 도전에 많은 파트너의 노력이 더해지고 있다고 덧붙였다. 

 

리브라는 은행, 카드사에서 사용하는 것과 동일한 수준의 강력한 보호 시스템을 갖추고 사기, 부정 사용으로 인한 피해를 막기 위해 철저한 모니터링 시스템도 구축하게 된다. 누군가 부당한 방법으로 접근하고 이로 인해 리브라가 사라진다면 환불을 보장한다.

 

리브라 거래 정보는 페이스북은 물론 제 3자에게 공유하지 않고 타깃 광고 마케팅 등에도 사용되지 않을 것이라고 약속했다. 칼리브라는 독립적으로 운영될 것이라고도 했다.

 

리브라를 관리, 감독하기 위한 독립 기관으로 리브라 협회(the Libra Association)’를 설립한다. 초기 가입 멤버로는 마스터카드, 페이팔, 비자, 이베이, 우버, 보다폰 그룹, 스포티파이, 리프트, 스트라이프, 페이팔, 코인베이스 등 금융, IT, 암호화폐 기업이 참여했고 비영리 단체를 포함해 28곳이 이름을 올렸다.

 

리브라 협회는 중립적인 활동을 위해 스위스 제네바에 본부를 두고 년 2회 정기 회의로 만나게 된다. 2020년 리브라 공식 출시 전까지 멤버를 100곳 이상으로 늘리기를 희망하고 있다.

 

리브라는 페이스북 계정이 없어도 은행 계좌가 없어도 사용할 수 있다. 페이스북이 관리하는 서비스는 전세계 26억 명 이상의 사용자를 확보하고 있다. 이런 페이스북의 리브라 출시는 벌써 세계 금융가를 흔들고 있다. 브루노 르 메어 프랑스 재무 장관은 7개 중앙은행 총재들을 불러 리브라 관련한 보고서를 작성해 줄 것을 요청했다고 한다. 자칫 자금 세탁, 불법 자금 지원 등의 용도로 사용될 수 있다는 우려 등을 내세웠지만 페이스북이라는 거대 IT 기업이 세계 금융 시장에 미칠 영향력을 걱정하는 눈치다.

  • 도배방지 이미지